[SC리뷰] NRG '히트송' 작사가 천명훈 "19禁 의도하고 썼다"…김희철 "자숙 들어가라"('이십세기힛트쏭')

고재완 기자

기사입력 2024-04-22 08: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