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월 지나도 미모 여전" 채시라, 연핑크 스웨터+직접 모은 브로치 코디 '찰떡'

조민정 기자

기사입력 2024-02-28 08: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