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성규 "외국인과 길거리 복싱, 천둥이 치는 것 같았다"

정해욱 기자

기사입력 2011-07-12 17:20: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