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번의 9연승을 맛본 KT 김영환 "2019년보다 지금이 더 강하다"

김용 기자

기사입력 2021-12-14 21:22: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