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이프→세이프→아웃' 초유의 비디오판독 최종 결정 번복…'오심'은 막았지만, '규정'은 지키지 못했다

이종서 기자

기사입력 2024-06-19 01:40 | 최종수정 2024-06-19 05: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