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회를 찾아 결국 대구로…역대 세 번째 대기록 무대는 마련됐다

이종서 기자

기사입력 2024-05-29 00:35 | 최종수정 2024-05-29 06: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