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의 문동주? ML이 주목하는 오릭스 신인왕, 최고 구속 159km 마크

나유리 기자

기사입력 2024-04-12 00: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