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동료의 전폭적 지지, "오티스, HOF 자격 충분"...약물의혹 언급無

노재형 기자

기사입력 2022-01-14 13:35 | 최종수정 2022-01-14 17: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