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잘살아보시개' 신효범, 반려견에 전용 별채까지…'각별한 ♥'

    기사입력 2018-02-14 10:53:04

    [스포츠조선 조윤선 기자] '한국의 휘트니 휴스턴' 가수 신효범이 7마리의 반려동물과 함께하는 전원생활을 공개한다.

    신효범은 오는 15일 밤 방송되는 반려동물 전문채널 스카이펫파크의 인기 장수 프로그램 '잘살아보시개'에 출연한다.

    연예계에서 소문난 애견인으로 통하는 신효범은 전용 별채를 지어줄 정도로 반려견에 대한 사랑이 같하다. 10년전 유기견 한 마리를 입양한 것을 시작으로 신효범은 현재 4마리의 반려견과 3마리의 반려묘뿐만 아니라 동네의 길냥이, 새들까지 돌보는 동물들의 대모이다.

    설 연휴에 방송되는 '잘살아보시개'에서는 사람에게 받은 학대로 공격성이 강한 대형견을 키우면서 벌어졌던 에피소드와 반려견과 교감하기까지의 마음속 이야기들이 공개 될 예정이다.

    아침부터 저녁까지 반려동물들의 일거수일투족을 함께 하며 몸은 비록 힘들지만 가수라는 본업과 반려견과 동행하는 삶 또한 행복하다고 말하는 신효범.

    무대 위에서는 볼 수 없었던 열혈 애견인 신효범의 일상 이야기는 스카이펫파크(skyPetpark) 채널에서 15일 밤 9시 30분에 만나 볼 수 있다.

    supremez@sportschosun.com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