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C현장] "톡 쏘는 매력"...엘리스, '소다돌'로 돌아왔다(종합)

    기사입력 2017-09-13 14:21:09 | 최종수정 2017-09-13 14:54:24

    걸그룹 엘리스의 새 미니앨범 '컬러 크러쉬(Color Crush)'의 쇼케이스가 13일 서울 홍대 무브홀에서 열렸다.
    허상욱 기자 wook@sportschosun.com/2017.09.13/
    [스포츠조선 정준화 기자] 파격 변신이다. 걸그룹 엘리스가 청순을 벗고 톡톡 튀는 매력으로 돌아왔다. 톡 쏘는 매력으로 팬심을 사로잡는 '소다돌'이 되겠다는 포부다. '컬러 크러쉬'라는 이번 앨범 콘셉트에 맞게 알록달록하게 꾸민 비주얼도 꽤나 인상적이다.

    걸그룹 엘리스(ELRIS 소희, 가린, 유경, 벨라, 혜성)는 13일 서울 마포구 서교동 YES24 무브홀에서 새 앨범 'Color Crush'(컬러 크러쉬) 쇼케이스를 개최하고 컴백을 알렸다.

    엘리스는 지난 6월 데뷔한 신예들로 데뷔 앨범 'WE, first'를 통해 설렘과 수줍은 소녀들의 모습을 어필한 바 있다. 이번에는 분위기가 사뭇 다르다.

    멤버 소희는 "이전 앨범에서는 순수하고 청순한 모습이었다. 하지만 이번에는 파격 변신을 했다"며 "상큼하고 톡톡 튀는 모습을 보여주기 위해 노력했다"고 소감을 밝혔다. 의상과 헤어스타일 메이크업 등의 색감이 인상적. 멤버들은 "생각보다 긍정적으로 봐주셨다. 부끄럽기도 하고 어색하지만 좋게 봐주셨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이번 컴백 콘셉트의 키워드는 '소다돌'이라고. 멤버 벨라는 "소다돌이라고 말하고 싶다. 톡톡 튀는 매력을 보여주겠다는 키워드가 어울리지 않을까 싶다. 저희의 매력을 쏘고 싶다"고 밝혔다.

    허상욱 기자 wook@sportschosun.com/2017.09.13/
    이번 엘리스의 타이틀곡 '파우파우(Pow Pow)'는 중독성 있는 기타리프와 강렬한 브라스 세션이 돋보이는 업템포 곡으로, 아직 고백하지 못하고 두근거리는 마음을 터지기 직전의 화산에 비유한 재밌는 가사가 돋보인다. 실력파 프로듀싱팀 모노트리(MonoTree)의 황현 작곡가가 데뷔곡 '우리 처음'에 이어 다시 한 번 엘리스와 호흡을 맞췄다.

    소희는 신곡 'Pow Pow'에 대해 "아직 고백을 못하고 있는 두근두근한 마음을 터지기 직전 화산에 비유했다. 볼케이노라는 가사가 많이 나온다"고 설명했다. 이어 유경은 "포인트안무는 볼케이노 춤이라고 사랑에 터지는 것을 몸으로 표현한다"며 포인트 안무를 공개하기도. 멤버들은 포인트 안무를 선보인 이후"마그마가 끓어오르다가 팡 터지는 느낌"이라고 설명했다.

    허상욱 기자 wook@sportschosun.com/2017.09.13/
    무엇보다 눈에 띄는 것은 멤버들의 확 바뀐 이미지. 소희는 "염색 해본 멤버들이 별로 없다. 다들 두피가 따갑지만 참았다. 예뻐지기 위해 많이 노력했다"고 말했다. 이어 유경은 "예쁜 색을 위해 탈색과 염색을 많이 했다. 미용실에서 오래 앉아있어야 해서 엉덩이가 아팠다"고 고충을 토로하기도 했다. 벨라는 "(팬들이) 많이 바뀌어서 못 알아볼까봐 걱정했다. 그런데 다들 좋아해주시고 반응이 뜨거웠다"고 전했다.

    이날 쇼케이스 현장에는 같은 소속사인 JBJ로 데뷔를 준비 중인 김상균이 참석해 자리를 빛내기도 했다. 김상균은 "걸그룹과 같은 무대에 올라서 신기했다. 영광스럽다. 우리 회사 여동생 그룹을 도와주게 돼 뿌듯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엘리스는 지난번 활동보다 어떤 면에서 발전했을까. 유경은 "귀엽고 상큼한 연기를 위해서 표정 연습을 많이 했다. 콘셉트에 맞게 더 에너지 넘치게 춤과 노래 연습을 많이 했던 거 같다"고 말했다 이어 혜성은 "1집 때와는 다른 모습 보여드리기 위해서 라이브 연습 열심히 했던 기억이 난다"라고 했고, 가린 역시 "저번 1집 과는 다르게 마냥 청순하기 보다는 통통 튀는 노래 보여주기 위해서 표정 연습도 하고, 라이브 연습도 했다"라고 전했다.

    한편 엘리스는 13일 전 음원사이트를 통해 신보 '컬러 크러쉬'를 발표하며 3개월만에 컴백했다

    joonamana@sportschosun.com

    마감직전토토, 실시간 정보 무료!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