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덕희 딸 공개 ‘백옥피부+연예인급 미모’

기사입력 2013-03-05 11:16:39

사진=KBS 2TV '여유만만' 방송화면 캡처
방송인 정덕희가 미모의 딸을 공개했다.

5일 오전 방송된 KBS 2TV '여유만만'에서는 정덕희의 '안 쓰고, 안 사고, 안 먹는' 근검절약 생활 모습이 전파를 탔다.

특히 방송에서 정덕희의 집을 공개하며 소개한 정덕희 딸 이승민 씨는 오뚝한 콧날과 티 없는 백옥 피부를 자랑하며 뛰어난 미모를 과시해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킨다.

이승민 씨는 "엄마께서 외적으로 꾸미는 비용은 전혀 사용하지 않으시는 것 같다"며 운을 뗀 뒤 "자잘한 거에는 돈을 안 쓰지만 큰 거에는 기분 좋게 한 턱 내는 것이 있다. 그런 행동만 본 사람들은 '어? 소비가 있나?'라며 생각하기도 한다"며 "평소에는 근검절약 하신다. 명절이나 해야 할 때 할 것 다하는 스타일이다"고 말하며 평소에 절제된 삶을 살아가는 정덕희에 대해 설명했다.

한편 정덕희 집은 그녀의 평소 이미지를 그대로 반영한 듯 아늑하면서도 고풍스러운 느낌의 가구로 가득 채워져 있어 눈길을 끌었다.

해당 방송을 접한 네티즌들은 "딸 이승민 씨 참 예쁘십니다", "아끼면서 살지만 집에서 우아한 분위기가 난다"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스포츠조선닷컴>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