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유닛’ 전 에이프릴 이현주, 선배군단 최초 ‘올 부트’ 통과

    기사입력 2017-10-28 21:58:05


    [스포츠조선닷컴 홍민기 기자] 걸그룹 에이프릴 출신 이현주가 '더 유닛'에 합류했다.

    28일 첫 방송된 KBS2 아이돌 리부팅 프로젝트 '더 유닛'에서는 선배군단 비, 황치열, 현아, 태민, 산이, 조현아의 본격적인 참가자들 심사가 시작됐다.

    세 번째 참가자로 걸그룹 에이프릴 출신 이현주가 출연했다. 그는 "2016년 4월 중 팀에서 나왔다"며 "제 몸이 아파서 못한다는 게 억울했다"고 출연 소감을 전했다.

    이현주는 카라의 노래를 선곡, 발랄함으로 무대를 꽉 채웠다. 비는 "이런 무대는 한 번쯤 슈퍼 부트가 나와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비는 이현주에게 "우리는 아이돌 그룹을 만든다"며 "노래를 못해도, 춤을 못 춰도, 둘 다 못해도 자신만의 매력이 있으면 된다"고 설명했다. 이현주는 "저만의 발랄함과 통통 튀는 매력이 있다고 생각한다"며 자신감을 드러냈다. 선배군단에서 최초로 '올 부트'가 나왔다.

    mkmklife@sportschosun.com

    '필살픽 줄줄이 적중' 농구도 역시 마감직전토토!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

    로또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