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경·신영석 이래서 인기 1위다…"이번에는 세리머니상 받아야죠"

이종서 기자

기사입력 2024-01-27 15: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