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퇴' 질문에 말을 아낀 김연경 "선택 필요한 상황…지금은 우승에 집중" [인터뷰]

김영록 기자

기사입력 2023-02-23 21:57 | 최종수정 2023-02-23 22: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