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생팀'에 역사적 첫 승 헌납도 굴욕적인데…, '국대' 김희진 무릎 꺾이는 부상이 더 뼈아팠다

김진회 기자

기사입력 2021-11-09 21: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