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희영 감독] 인화 통한 팀워크가 비결

기사입력 1997년 03월 31일 14시 57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