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효주 유소연 리디아고에 이어 시부노 히나코까지…'시몬느 아시아퍼시픽 컵' 창설 첫해부터 메이저 챔피언 총출동

정현석 기자

기사입력 2022-07-27 16: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