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사다난' 황의조, 최종전서 튀르키예 마수걸이골, 5개월만의 공식경기 '골맛'

박찬준 기자

기사입력 2024-05-25 10: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