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뇌가 터질 것 같아" 누네스의 극악 마무리를 보고 머리 감싸쥔 '레전드' "무슨 생각하고 찼는지 신만이 알 것"

박찬준 기자

기사입력 2024-04-25 16: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