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러거, 친정 리버풀 경기력에 격분 "순진했고 형편없고 어리석고 놀아났고 용납할 수 없다"

한동훈 기자

기사입력 2024-04-25 12: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