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韓, 해외파 2명 차출 불가→어려움 겪는다' 日, '황선홍호' 상황 주시 '치열한 경기 예상'

김가을 기자

기사입력 2024-04-10 07: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