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대 발목 잡고 팀 발목 잡고' K리그 초반 관통하는 키워드는 '센터백 리스크'

윤진만 기자

기사입력 2024-04-04 08: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