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흥민이형 품에 안긴 강인' LEE 어시스트→SON 득점포, 완벽한 '화해의 합작골' 탄생[태국전]

윤진만 기자

기사입력 2024-03-26 22:59 | 최종수정 2024-03-26 23: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