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N의 사랑 고백 후 재능 폭발'...EPL 레전드까지 칭찬 세례 "상대 팀 손에서 경기를 빼앗아"

이현석 기자

기사입력 2024-03-14 07: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