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에겐 꺾이지 않는 마음이 있었다" 16강 恨 푼 벤투호, 뜨거운 환대 받으며 '금의환향'

윤진만 기자

기사입력 2022-12-08 08:41: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