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몸싸움 관대하다더니' 억울한 PK, 심판도 우리 편 아니었다 [한국-브라질]

김용 기자

기사입력 2022-12-06 10:42 | 최종수정 2022-12-06 11: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