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리그 챔피언십, 확률의 벽 넘어야 우승보인다

김진회 기자

기사입력 2011-11-17 10: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