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효림 父 "사위 정명호, 아들처럼 생각하는 마음 전혀 없어"('아빠하고 나하고')

문지연 기자

기사입력 2024-06-16 14: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