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용건, 46살 아들 하정우 깨알자랑…"어릴 때 사생대회 나가면 무조건 상 받더라"

김준석 기자

기사입력 2024-04-25 21: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