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회만 13%" 김수현♥김지원 '눈물의 여왕', 현빈♥손예진 '사랑의 불시착' 보다 빠르다[SC이슈]

이유나 기자

기사입력 2024-03-18 09:03 | 최종수정 2024-03-18 09: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