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입사원' 출신 강지영·김대호, 13년만에 만났다.."가까워질수 없었던 이유는"('고나리자')

고재완 기자

기사입력 2024-01-25 11: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