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비 "오은영 명함, 부적처럼 지갑에 넣어 다닌다"('금쪽상담소')

고재완 기자

기사입력 2024-01-15 11: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