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예원, 3년만에 SBS나들이.."프리後 들어오는 일은 다해, 지인이 하는건 다가자는 주의"('펀펀투데이')

고재완 기자

기사입력 2024-01-10 10: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