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숙·홍진경 소속사, 칼 빼들었다 "사진 합성·사칭 SNS 광고에 강력 대응" [공식입장]

김수현 기자

기사입력 2023-10-17 08: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