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행 혐의 고소된 임재범 측 "때리지도 않았는데…."

이정혁 기자

기사입력 2011-08-21 11:53 | 최종수정 2011-08-21 11: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