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짜 사람인지 궁금했다" 오타니 팔 손가락으로 찌르며 해맑게 웃던 '괴물', 재회하자 4안타 4도루로 혼쭐

노재형 기자

기사입력 2024-05-17 21: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