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적중한 염갈량의 투수 교체' 3연패 끊은 과감한 선택...무실점 중이던 선발 교체

박재만 기자

기사입력 2024-04-04 07: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