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음은 Beat LA! '눈 야구' 자랑한 이정후, 오타니는 둘째고 에이스들에 본때 보여줄 차례

노재형 기자

기사입력 2024-04-01 18: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