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0억원 넘는 인출을 몰랐다고?"…당했다는 오타니, 풀리지 않은 미스테리

이종서 기자

기사입력 2024-03-26 11:57 | 최종수정 2024-03-26 16: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