짜증난 보라스의 호소 "제발 지갑좀 열어달라", 1억달러 이상 4명뿐인데 LEE도 당당히 포함

노재형 기자

기사입력 2024-02-26 16: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