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탄같은 굉음" 130m 스리런포 작렬한 소토, 양키스 데뷔전 강렬했다...2번 소토-3번 저지 확정적

노재형 기자

기사입력 2024-02-26 07: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