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전했던' 대관식, LAD 16년 간판이 오타니로 넘어갔다..."커쇼 결국 재계약하고 여름 복귀"

노재형 기자

기사입력 2024-02-05 00:25 | 최종수정 2024-02-05 05: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