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승이라는 목표 아래"…KIA 현장-프런트 머리 맞댔다

이종서 기자

기사입력 2024-01-23 13: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