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구단 유일 외인 타자 '미정'…"막바지 단계, 포지션 상관없이 출중한 선수 보고 있다"

이종서 기자

기사입력 2024-01-08 19: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