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루틴 부자'·'스리런 요정', KIA 뉴 거포 황대인 "최형우라는 대단한 타자를 이겼다는 것"

김진회 기자

기사입력 2021-11-30 09:56 | 최종수정 2021-11-30 10: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