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마운드, 결국 선발이 좌우한다.

이명노 기자

기사입력 2011-10-25 11:25: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