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호 최형우, 드디어 이대호를 따라잡았다

김남형 기자

기사입력 2011-08-17 21:53 | 최종수정 2011-08-17 21: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