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성훈, PGA AT&T 페블비치 프로암 3R 공동 11위…톱10 진입 도전

박상경 기자

기사입력 2023-02-05 11:58: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