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먼저 잡아라' 세계적 명문클럽을 애타게 한 16세 선수…바르샤-레알, 아르헨 '원더키드' 놓고 장외혈투

최만식 기자

기사입력 2024-04-05 10: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