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괜히 보냈어, 돌아와' 임대가서 놀고있는 221억짜리 토트넘 공격수, SON 파트너로 키운다

이원만 기자

기사입력 2024-04-01 07:15